본문 바로가기

photo story213

구름 in 하늘 일본 나리타공항 가는 버스 안에서 서울 중구 흥인동에서 비행기 안에서 2015. 9. 17.
요코하마 야경 + 차이나타운 찌는 듯 했으나,밤에는 산들바람 불어주었던 8월의 요코하마 야경.그리고 중국 문화만 볼 줄 알았으나 다양한 해외 상품과 음식을 만나볼 수 있는 차이나타운 차이나타운 2015. 9. 14.
[K2 나리유키축제] K2 여름축제 8월 22일 요코하마 네기시에서 K2의 여름축제가 시작되었습니다.도시 속, 한여름 조그마한 축제지만, 있는 건 다 있었다는...건물 옆 공터에는 아이들이 종이틀로 물고기와 공 잡느라 정신 없네요. 전 처음 보는 거라 완전 신기. 종이틀로도 아이들이 생각보다 잘 잡네요. 여름축제는 K2의 건물 주변에서 진행되었습니다.K2 본부 1층에도 식당이 있어요~! 햇볕이 강했지만 사람들도 꽤 북적북적~. 기모노 입고 나온 어린 친구들도 너무 예뻤습니다. 니코마루 식당 내부 모습입니다. 2015. 8. 31.
[K2 나리유키축제] 니코마루 Social Farm 지난주 금요일부터 3박 4일간 K2의 나리유키축제에 다녀왔습니다.당분간 포스트가 그 사진으로 도배될지도...ㅎㅎ K2는 히키코모리 친구들과 함께 살고 함께 일하는 활동을 하고 있는데요.니코마루 Social Farm에서는 5명 정도 함께 살고 있고 요코하마형 청년자립학교라는 이름이 붙어있는데 교육프로그램도 돌리고 있다고 하네요.새벽에 연다는 아침 시장을 구경하려고 6시에 깨어 7시반쯤엔 현장에 도착한 듯합니다. 니코마루 Social Farm은 그야말로 동네 한복판 작은 밭과 밭만큼 푸르른 색의 집으로 구성되어있었어요.주변 집들에 폭 감싸여 있습니다.이 조그마한 공간에서 뭐가 많이 날까 싶지만,동네에서 심고 기르는 걸 모두 지켜봤기 때문에 질 좋은 유기농 채소로 유명하다고 합니다. 아침시장은 Farm에서 함.. 2015. 8. 28.
[사진] 구름에 갇힌 용 4월에 본 구름 속 용.낙타의 머리와 귀신의 눈, 돼지의 코만이 삐죽 보인다. 낙타의 머리... 풋.요즘 극히 조심해야 한다는 그...그... 불쌍한 녀석들... * 사족(蛇足) - 후한 말기(2세기 경)의 학자 왕부는 용에 관해 구사설(九似設)을 주장했다. 이는 용은 아홉 가지 동물과 닮았다는 설로, 머리는 낙타요 뿔은 사슴, 눈은 귀(鬼), 귀는 소, 목덜미는 뱀, 배는 이무기, 비늘은 물고기, 발톱은 매, 손바닥은 호랑이와 닮았다고 한다. (출처 - https://librewiki.net/wiki/%EC%9A%A9) 2015. 6. 15.
1700년의 포스, 중국 고성암 어떤 집이든 문을 열면 다들 꽉꽉 들어차서 살았으면 좋겠다.물론 그러면 나는 구경하기 어렵겠지만, 역시 사람이 만든 집은 사람이 오고가는 것이 정석. rht rhtj 2015. 6. 4.
4월의 설산 - 황산 끝 모를 절경 대신 눈의 조화를 맛본 4월의 황산 2015. 5. 3.
대결! 2015. 4. 30.
고요함, 나른함을 잠재우는 서늘함 - 잠구민택 옛날 황산시의 서민 주택을 볼 수 있는 잠구민택.대낮에 갔는데도 내부에 조명이 없어 발을 들이는 순간 느껴지는 서늘함이 압권이었다. 지금은 드라마나 영화 촬영지로 많이 이용된다고 한다. 나무 기둥이나 처마, 이음부마다 섬세한 조각의 주인공들은 하나 가득 이야기를 담고 있을 것만 같지만,그 이야기에 귀 기울일 수 없는 내가 안타깝다. 우리네 ㅁ형 1층 한옥의 하늘로 뚫린 가운데로 한껏 빛이 들어와 소리와 더불어 운치가 장난 아니듯,마두형 2층 건물의 가운데가 하늘로 뚫린 모습은 고요함과 나른함 이외에 주는 압도감이 살짝 묻어난다. 2015. 4. 29.
용의 자식들을 만나다 용생구자, 앙증맞은 용의 아홉자식들을 만났다.분명 용의 자식들은 용이 되지 못하고 쫓겨나기도 한 괴물들도 섞여있지만,궁궐 처마에서, 종 위에서, 화로에서, 문고리에서, 식기에서, 비석을 짊어지고 임금과 서민을 지키는 존재들이기도 하다. 2015. 4. 25.
당월마을 패방들 패방이란 건 중국 황제가 충효가 뛰어난 자들에게 하사하는 것으로 원래 나무인데 지금은 거의 콘크리트로 복원해놓은 상태라고 한다. 아래 사진들은 중국 휘주의 당월마을에 있는 패방들인데 한 가족 또는 마을에서도 패방을 많이 받을 수록 가문의 영광(?)으로 여겼다고... 지금은 '국가중점문물보호단위'로 지정된 관광지로 내부는 텅텅 비어있다. 이 동네는 오래된 건물 뿐 아니라 새로운 집들도 마두벽이라는 건축 스타일로 일관되게 지어지고 있어서,미친 듯이 짧은 일정에 처음 보는 모습임에도 불구하고 흰벽과 검은 기와로 이루어진 풍경이 심지어 향수어리다. 2015. 4. 22.
명청시대의 아주 오래된 거리 지난 주에 매우 짧게 중국 황산에 다녀왔다. 명청시대의 아주 오래된 거리는 그야말로 시장통이었다. 사실 앞의 3장은 해가 기울면서 나중에 찍은 거 + 카메라 조작 미스로 시간의 흐름 상 뒤로 가줘야 하지만 개인적으로 처음 올려놓은 사진이 마음에 들어 시간의 흐름을 무시하기로 했다. 물론 집이 그렇게까지 오래된 건지 아닌 건지는 잘 모르겠다.'마두벽'이라고 했던가? 황산과 이 일대의 건물은 모두 말의 얼굴을 닮은 건물로 꽉 차있다.물론 공장이나 관공서 몇몇은 아닌 것 같지만... 중국에서는 인민에게 집을 지어준다고 한다. 물론 집의 외벽만이고 안의 모든 건 집에 기거할 사람들이 채워야하는 부분이지만, 적어도 2층 이상되는 단독주택이 떡하니 주어지는 건 우리나라에선 요원한 일이겠지?그리고 동일한 외형의 집 .. 2015. 4.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