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분류 전체보기912

비가 오니 지난 여름 연꽃잎이 불현듯 추적추적 과했지만 왠지 즐거운 한때였다. 2021. 3. 2.
지금 현혹된 것에 쏟고 있는 것 - 소설 <서루조당 파효> 간만에 한권의 책을 끝까지 읽었다. 부끄럽지만 최근 몇년 사이 처음이었다. 지난 몇년동안 필요한 부분만 선별하여 읽다보니 책 읽는 맛을 잃었다. 그렇다기보다, 원래 책 읽는 맛을 알 정도로 많이 읽지는 않는다. 사실 이 책은 주요 인물이 반복되나 이야기는 달라 단편마다 잘라 읽어도 된다. 그런데 왠지 이번에는 여섯편 모두 읽어야겠다고 생각했다. 오랜만에 다 읽어본 책이 필요했나보다. 교고쿠 나쓰히코는 내가 좋아하는 요괴 추리 소설가다. 소설을 잘 못 읽는 편인데 이 작가의 글은 좋아한다. 현실을 치밀하게 엮어가는 와중에 괴설이 일상인 양 녹아든다. 주요인물 중 몇몇은 말로 세상도 갖을 언변의 달인들이다. 읽다보면, 아니 듣다보면 화려한 말의 전개가 감동이다. 사실 는 소품 같은 소설로, 추리 요소는 배제.. 2021. 3. 2.
부활과 행운의 토템 부활과 행운, 윤회를 꿈꾸는 나만의 자체 제작 토템. 편자, 뱀, 연꽃, 나비, 풍뎅이가 결합된, 마치 환상동물 같은 상징. 2021. 2. 18.
[전시 - 문을 열면] 어느새 마지막 날입니다. 전시 은 2020년 동화워크숍을 함께 했던 친구들이 각자 품고 있던 동화이야기를 담아내었죠. 어느새 오늘이 마지막날이네요. 그 사이 문을 열면 여행이 시작되는 작가 사자의 '여행나무', 문을 열면 반복되는 여행 중인 작가 지니야의 '조정오씨 이야기', 문을 열면 계절의 변화를 느낄 수 있는 작가 늦잠의 '다락방 도깨비', 문을 열면 여행의 마무리 단계에서 마주한 새와 나무와 호수를 만나는 작가 야호의 '나무와 새'가 탄생중 입니다. 다음 기회에 또 보길 바라며~~. 2021. 2. 6.
[전시] 문을 열면.... 동네에서 동화 워크숍을 하던 4명의 예술가친구가 매우 소소하고 작게 매우 느러지고 게으르게 전시를 준비했습니다. 관심있는 분들 함께 해주세요. 2021. 1. 24.
산신의 주문 ; 두번째 이야기 - 마법돌잡화점 애니메이션 시리즈 이야기 상자와 마을예술창작소 엘마드레가 2021년 새해를 앞두고 마술소 친구들과 함께 나눌 힐링 애니메이션을 공유합니다. 애니메이션 '산신의 주문'은 마법돌 잡화점에서 탄생한 마법돌 중 하나의 에피소드를 애니메이션화한 작품으로 총 2개의 애니메이션으로 구성되어있습니다. 이 작품은 그 2번째 이야기입니다. 1. TITLE 산신의 주문 2. SYNOPSIS 어느 날 마법돌 잡화점의 문을 두드린 우는 돌. 돌이 우는 경우는 매우 놀라운 광경이었는데 알고 보니 산신의 큰 뜻이 있었으니... 3. INTENTION OF THIS PROJECT 팬데믹과 함께 도래한 조금 변화한 일상의 개념에 서서히 적응하고 익숙해지고 즐기고 자유로워지기 위한 전시와 공동 창작 프로젝트 '마법돌 잡화점'을 통해 탄생한 마법돌 이야기.. 2020. 12. 31.
산신의 주문 ; 첫번째 이야기 - 마법돌잡화점 애니메이션 시리즈 이야기 상자와 마을예술창작소 엘마드레가 2021년 새해를 앞두고 마술소 친구들과 함께 나눌 힐링 애니메이션을 공유합니다. 애니메이션 '산신의 주문'은 마법돌 잡화점에서 탄생한 마법돌 중 하나의 에피소드를 애니메이션화한 작품으로 총 2개의 애니메이션으로 구성되어있습니다. 이야기 상자와 마술소 엘마드레와 함께 새로운 한해 활기차게 여는 기회가 되시길 바랍니다. 1. TITLE 산신의 주문 2. SYNOPSIS 어느 날 마법돌 잡화점의 문을 두드린 우는 돌. 돌이 우는 경우는 매우 놀라운 광경이었는데 알고 보니 산신의 큰 뜻이 있었으니... 3. INTENTION OF THIS PROJECT 팬데믹과 함께 도래한 조금 변화한 일상의 개념에 서서히 적응하고 익숙해지고 즐기고 자유로워지기 위한 전시와 공동 창작 .. 2020. 12. 30.
[전시 영상] 마법돌 잡화점 마법돌 잡화점에 오신 여러분을 환영합니다. 이번 전시는 천장산우화예술제 '역병, 엇듸하리꼬'의 전시이자 월장석친구들 × 2020동네쌀롱제의 일환으로, 팬데믹과 함께 도래한 조금 변화한 일상의 개념에 서서히 적응하고 익숙해지고 즐기고 자유로워지기 위한 전시와 공동 창작 프로젝트입니다. 총 6 작가가 함께 참가한 이번 프로젝트는 대면 관람 대신 비대면 전시영상으로 재탄생하게 되었으며, 전시에 대한 소개를 맡은 도슨트는 천장산우화극장 서서히학교를 통해 어르신 극장지배인과정을 이수하신 극장지배인들이 각각의 전시작품에 대한 내용을 직접 녹음하여 함께 참가하였습니다. SYNOPSIS 팬데믹은 거대한 신이 막아주는 게 아니라 평생 함께 안고 균형을 맞추며 살아가는 존재입니다. 팬데믹과 함께 살아가는 시대, 때로는 보.. 2020. 12. 27.
마법돌잡화점 in 202012 천장산우화예술제 12월 16~20일까지 있었던 천장산우화예술제에서 전시 을 영상으로, 낭독극 를 온라인 생중계로 진행했습니다. 나중에 영상으로도 한번 더 업데이트할 예정인데 그 전에 사진으로 만나보려 합니다. 이번 전시는 27명의 작가가 함께 한 총 39개 마법돌들이 전시되었는데요. 실제 팝업스토어에 해당하는 잡화점을 구현했습니다. 들어가는 입구인 왼쪽이 응접실, 가운데 안쪽이 마법돌 제작실, 오른쪽은 마법돌 전시실이자 돌 입장에서는 휴게실입니다. 2020. 12. 25.
이야기상자 공연 <새 여행자의 여행> 지난 11월 21일 오후5시 성북역사문화센터에서 이야기상자 공연 을 올렸습니다. 뒤늦게지만 반가운 성북세계음식축제 누리마실의 코로나 극복 응원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함께 하게 된 공연에 대해 뒤늦게지만 공유하게 되네요. 공연 전까지 살짝 긴장한 건 사실이나 매끄럽게 타이밍이 맞춰져서 개인적으로 굉장히 뿌듯한 공연이었습니다. 나중에라도 선보이게 될 수 있으면 좋겠네요. 성북세계음식축제 누리마실 소개 페이지 - nurimasil.net/festival_3/ 1. SYNOPSIS 실제 월곡동의 마을을 담은 풍경 속으로 새 ‘여행자’가 인간의 시선이 아닌 새로운 시선으로 둘러보는 여행기 2. INTENTION OF THIS PROJECT 공연 은 이야기 상자를 통한 이야기 전개와 애니메이션을 결합한 장르의 다채로.. 2020. 11. 25.
[글/시리즈] 마법돌 잡화점 ep 01. 산신의 주문 (이야기의 세계관이 궁금하시면 아래 '돌의 기원과 마법돌에 관하여'를 먼저 읽어주세요.) 하얀 개의 해, 노란 토끼의 월, 검은 호랑이의 날 겨울 내내 청량함을 유지하던 대기가 봄을 맞이하며 촘촘한 먼지로 둘러싸였다. 유리 밖의 뿌연 풍경 사이로 안개를 헤치고 오는 듯 누군가 가까워지는 모습이 보인다. 그 모습은 잡화점 문으로 다가오더니 ‘쿵’ 소리를 내었다. 입구 풍경소리와 겹쳐 꽤 요란하다. “어서 오십시오!”라고 외쳐봤지만, 들어오지는 않고, ‘쿵쿵’ 소리만 계속 이어졌다. 입구로 걸어가 문을 여니 한 손에 종이를 든 채 어떤 돌이 울고 있다. ‘돌이 울고 있네. 돌이 울고 있어.’ 이곳에 머문 지 꽤 되었는데 우는 돌은 처음 보았다. 심히 놀라운 광경이라 잠시 멀뚱히 바라봤다. 그러다가 문득 정신.. 2020. 10. 30.
Salon pour vous! 이야기살롱 - 나만의 이야기 상자 만들기 워크숍 지난 9월에 있었던 이야기살롱 - 나만의 이야기를 담은 상자 만들기 워크숍이 무사히 끝났습니다. 2회라는 짧은 시간이었지만 다들 느긋하게 상자를 만들고, 사사롭게 이야기를 만들고, 아름답게 이야기상자 공연을 나누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다들 워크숍에 진심을 담아주어서 매우 감사했습니다. 다른 기회에도 즐겁게 함께 하길 기대하겠습니다. 2020. 10.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