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photo story

1월 마지막날의 '소복이'

by jineeya 2012. 2. 2.

관용구처럼 썼던 '소복이'의 진정한 형상화라고나 할까요?
눈이 하염없이 내리던 첫날, 눈은 그야말로 소복이 땅으로 내려앉았습니다.
특히 평면이 아닌 뭔가의 위로 쌓이는 모양새가 귀엽기까지 하네요.

but~, 살을 에는 날씨 동반은 1주일 정도면 충분해요~ ㅡ.ㅡ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