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photo story

끌리는 뒷태 - 역시 아름답고 섹시한 꽃, 장미

by 뭔가관리하는 jineeya 2011. 6. 11.
제가 가장 좋아하는 꽃은 아니지만,
역시 아름답고 섹시한 꽃임에는 틀림없습니다.

보통 꽃이든 나무든 풀이든 함께 모여있으면 그 전체의 멋이 객체의 멋을 상쇄시켜버리는데,
장미는 아무리 펼쳐져있어도 배경으로 수두룩하니 장미가 박혀도 하나하나가 빛나네요.

요즘 왠지 꽃의 뒷태에 꽂히고 말았습니다.
왠지 둥근 곡선이 '바로 정석'이라는 느낌입니다. 물론 앞태는 말할 것도 없지만요.

너무 딱딱하지도 않고, 물러터지지도 않은, 향기로운 것. 
언제봐도 질리지 않죠?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