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drawing story

한 밤중에 홍두깨 마냥

by jineeya 2021. 11. 7.

무슨 생각인 건지 모르게 그냥
손 가는 대로 색 짚이는 대로 저냥
어디로 가는지 모르게 다냥
갈 수 있는 만큼 마냥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