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myth story/treasure

[국보 91호] 기마인물형 토기 中 말 탄 사람 토기 2번째

by 뭔가관리하는 jineeya 2014. 8. 31.


6세기 신라 금령총에서 나온 토기. 일반적으로 본 것과 살짝 모양이 다르다.

어깨에 대각선으로 뭔가를 메고 있고 오른손에 뭔가를 들고 있다.


금령총의 주인은 매우 작은 어린이라는데,

이 토기는 어린 주인의 영혼을 인도하기 위해 오른손에 방울을 들고 흔드는 모습이라고 한다.

말의 통달한 듯한 인자(?)한 미소라니, 열명의 도인도 부럽지 않네.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