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photo story

왠지 서러운 날

by 뭔가관리하는 jineeya 2012. 8. 17.

왠지 서러운 날,

왠지 씁쓸한 날,

그래서 이렇게 살아있는 날.

 

'photo story' 카테고리의 다른 글

슬슬 맑은 하늘로 back~!  (0) 2012.08.31
태풍 전야  (0) 2012.08.27
왠지 서러운 날  (0) 2012.08.17
2개월 전... 고고  (1) 2012.08.17
매일이 다른 삶 - 하얀 꽃, 아마도...  (0) 2012.05.04
제법 어우러지는 싱그러운 산길  (0) 2012.04.29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