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art story

익숙한 듯 살짝 엉뚱한 세계들 - 재외한국청년미술제 U.S.B 3탄

by jineeya 2009. 11. 9.
마지막 -제가 올리는- U.S.B의 작품들은 지금보니
꽤 익숙하나 한참 보면 어느덧 이상해보이는 것들이네여.

U.S.B 의 공식 홈페이지 http://2009usbgallery.com/ 가시면 자세히 보실 수 있을 듯!

이세경(독일, 뒤셀도르프)의 [타일 위의 머리카락]

하태범(독일, 슈투트가르트)의 [무제]

남효준(일본, 효고)의 [코스모스]
뒤의 비닐은 바지 저고리이다.

이영미(중국, 정덕진)의 [꿈과 기억 사이 : 부유하는 섬]

이원호(독일, 슈투트가르트)의 [두 개의 문]

윤지은(독일, 뒤셀도르프)의 [놀이]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서초구 서초3동 | 예술의전당 한가람미술관
도움말 Daum 지도

댓글2

  • gemlove 2009.11.10 18:49

    오호 재밌는 작품 많네요.. 첫번쨰꺼는 머리카락으로 만든건가요?
    답글

    • jineeya 2009.11.11 20:09 신고

      옷~ 대단한 상상력이심돠~
      머리카락처럼 그리긴 했지만 그렇진 않았어여~!
      문득 머리카락으로 만들었어도 재미있었겠다 싶긴 하네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