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photo story

흥천사 가을...

by 뭔가관리하는 jineeya 2014. 10. 6.


성북구에 살지만 흥천사에 처음 가봤다.

도심 속 절이라고 사전에 기대한 바는 없었으나 역시 절은 절이다.


솔직히 흥천사 역사는 전혀 모른다.

그래도 몇가지 이 절이 나에게 보여주는 것들.

처마가 꽤 멋들어지다는 것, 

살아있는 그 어떤 인간들보다 오래 산 것으로 추정되는 큰 나무들이 있다는 것,

족자를 보는 듯한 문의 문양과 처마 밑 문양으로는 생소한 문양도 있다는 것.


공간은 역시 어떻게 구성되느냐에 따라 때론 매우 극명하게 자극하는 감성이 존재한다. 























'photo story' 카테고리의 다른 글

골목길, 1월  (0) 2015.01.06
그 골목을 잊고 다른 골목에 들어서다.  (0) 2014.10.17
흥천사 가을...  (0) 2014.10.06
가을...꽃 in 도시  (0) 2014.10.04
숨은 공간 찾기  (0) 2014.08.21
대숲에서 멀어지다  (0) 2014.06.22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