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photo story

뭐가 될 지 모르겠지만

by jineeya 2022. 8. 29.

동네에서 친구들과 공연 모의 과정 중 하나.

무슨 형태가 될지 모르지만 자연으로 돌려보낼 예정인데

자연에서 눈에 띄고 싶어 황토페인트로 색을 입혀봄.

물에 젖으면 그대로 흙으로 돌아갈거라 다소 안심.

(아이디어 낸 친구의 추천으로 집 일부 벽에도 황토페인트 발라놨는데 플라시보일지도 모르겠지만 습기에 좀 도움이 되는 듯) 

 

'photo story' 카테고리의 다른 글

뭉게 부슬 꾸리  (0) 2022.09.12
하늘이  (0) 2022.09.10
소소하게 잘 봐야 웅장해지는 풍경  (0) 2022.08.25
물폭탄에 갇힌 기분  (0) 2022.08.19
오동나무와 비  (0) 2022.08.15

댓글0